강력범죄 발생 소폭 감소

샌코 2017-11-06 (월) 16:15 1년전 747  


샌디에고 카운티에서 올 1월부터 9월까지 발생한 살인사건을 포함한 강력범죄 발생건수는 총 7,600건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샌디에고 경찰국(SDPD)가 운영하고 있는 웹 사이트에 공개된 각종 범죄발생 통계에 따르면 올 해 9개월 동안 지역 내에서 발생한 각종 강력범죄는 총 7,631건으로 이 중 폭행사건이 5,008건으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특수강도(1,247건), 권총강도(869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도쵸 참조>
살인 사건도 지난 9개월 동안 55건이 발생했으며 강간도 700건이 넘었다.
카운티에서 발생한 범죄발생을 전년도와 같은 기간과 비교해 볼 때 살인사건을 포함한 강력범죄 건수는 소폭 감소했다.
우선 살인사건의 경우 지난 같은 기간 동안 65건으로 85% 감소했다.
강력범죄 발생 시기를 살펴보면 살인사건은 6월에 10건, 7월에 9건, 3월과 5월에 각각 8건이 발생했다.
강간은 8월에 102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무장 강도는 7월과 8월에 각각 103건으로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이 같은 현상은 특수강도와 폭행 사건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올 해 9개월 동안 강력범죄 발생 비율이 감소했지만 아직도 10월 이후 통계가 나오지 않아 향후 이들 범죄 발생비율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2016년도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 동안 발생한 각종 강력범죄 건수는 살인 37건. 강간 238건, 무장 강도 247건, 특수강도 392건, 폭행 1,736건이다
이런 추세를 살펴볼 때 올 남은 기간 동안 각종 강력범죄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특히 11월 추수감사절 전후를 시작해 본격적인 연말 분위기가 시작되면서 이같은 분위기를 이용한 각종 범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사법당국은 예상하고 있다.

샌디에고 치안당국은 “연말연시가 다가오면서 들뜬 분위기로 인해 원치 않은 범죄에 휘말릴 수 있다”며 “철저한 문단속과 더불어 범죄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고 범죄를 당했거나 목격한 경우 즉시 경찰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2411
상의 회장에 이희준씨 무투표 당선
샌코 12-10-18
샌코 12-10-18
2410
"한국문화 전파" 풍물학교 공로상 수상
샌코 12-10-18
샌코 12-10-18
2409
한인단체들 예산지원 요청 한인회, 15일까지 접수
샌코 12-10-18
샌코 12-10-18
2408
레고랜드, 생일에 가면 무료 입장
차보영기자 12-10-18
차보영기자 12-10-18
2407
연말 전 아이폰 배터리 교체·'영구우표' 구입
차보영기자 12-10-18
차보영기자 12-10-18
2406
멕시코 국경서 캐러밴 이동 조치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5
풍물·사물놀이 및 서도소리 특강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4
한국의 집 '디셈버 나이트' 참가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3
백황기 34대 한인회장 취임 "화합과 소통하는 한인회 만들 것"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2
'캐러밴 사태' 한인기업 울상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1
폭우로 도로 폐쇄, 사고 속출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400
소프라노 최정원 찬양 콘서트
샌코 12-06-18
샌코 12-06-18
2399
가주 커뮤니티칼리지 학비 전액 면제 추진
차보영기자 12-06-18
차보영기자 12-06-18
2398
"연금 액수 확인 위해 필요합니다" 사기 주의
차보영기자 12-06-18
차보영기자 12-06-18
2397
연말 쇼핑시즌 '위조카드·차지백' 사기 주의
차보영기자 12-06-18
차보영기자 12-06-18
2396
오뚜기 진라면 리콜…달걀성분 표기 누락
차보영기자 11-28-18
차보영기자 11-28-18
2395
요양원 가기 싫은 노인들이 모여산다, 같이 먹고 놀면서
차보영기자 11-28-18
차보영기자 11-28-18
2394
온라인 쇼핑 주의사항…편리함도 안전해야 즐겁다
차보영기자 11-28-18
차보영기자 11-28-18
2393
산불피해자 돕기' 사기 기승…'GoFundMe' 이용 모금
차보영기자 11-28-18
차보영기자 11-28-18
2392
스몰비즈니스 토요일 활성화
샌코 11-28-18
샌코 11-28-18
2391
UCSD 한국어 클래스 인기
샌코 11-28-18
샌코 11-28-18
2390
국경폐쇄로 기업들 타격
샌코 11-28-18
샌코 11-28-18
2389
신규주택 대규모 건설계획 무기한 연기 "산불위험 높다" 돌연 선회
샌코 11-28-18
샌코 11-28-18
2388
진주만 공습 생존자 별세
샌코 11-28-18
샌코 11-28-18
2387
SD 음주운전 단속 엄격 카운티내 검문소 운영 최다
샌코 11-28-18
샌코 11-28-18
목록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