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소유를 줄여야 행복이 찾아온다

익명글쓴이 2017-04-26 (수) 11:19 6개월전 182  


은퇴 후 행복한 여생을 보내기 위해서는 타인의 시선에서 벗어나 인간관계와 소유에 있어서도 재정비할 용기가 필요가 있다.

은퇴후 삶을 위한 가이드
가드닝·청소 등 집안 일
힘에 부치면 대안 찾아야
남의 시선 의식하지 말고
거절 할 줄 아는 용기 필요

은퇴 후 많은 이들이 자신의 삶에 더할 것을 찾느라 바쁘다. 은퇴 전 일하느라 못했던 취미생활부터 여행, 자원봉사, 공부, 운동 등 하고 싶은 것도 해야 할 것도 넘쳐나기 때문이다. 그러다보니 은퇴 직후엔 몸도 마음도 은퇴 전보다 더 분주해져 스트레스를 받기도 한다. 이럴 땐 현재의 삶에 무엇을 더할 것인가 보다 무엇을 뺄 것인가를 심각하게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최근 US뉴스앤드월드리포트가 게재한 은퇴라이프를 보다 더 풍요롭고 행복하게 만들기 위해 삶에서 버려야 할 것들을 알아봤다.

좋아하지 않는 활동=은퇴 후 많은 이들이 그동안 소홀했던 집안일을 작정한다. 가드닝이나 청소 등이 그 대표적인 예. 그러나 평소 이를 즐겼던 이들이라면 괜찮지만 만약 이 일들이 부담으로 다가와 하루하루 미루기만 한다면 이런 스트레스와 싸우느니 차라리 하지 않는 편이 낮다. 손이 많이 가는 정원 가꾸기보다는 화초나 화분 키우기로 대체할 수도 있고 경제적 여건이 허락한다면 집안일을 도와주는 가사도우미를 고용할 수도 있다. 만약 장기적으로 가드닝이나 넓은 집 청소가 힘에 부칠 것 같으면 아예 작은 아파트나 콘도로 이사하는 것도 고려해 볼만하다.

만족감 없는 책임감=사회적으로 왕성한 활동을 해왔던 이들의 경우 은퇴 후 주변에서 각종 단체 활동을 권유받기도 한다. 이런 단체 활동이 적성에 맞는다면야 더할 나위 없겠지만 그렇지 않다면 굳이 남의 시선을 의식해 억지로 할 필요는 없다. 또 은퇴 후 자녀들이 베이비시터를 요청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 역시 억지로 떠맡을 필요는 없다. 시간이 나고 원한다면 괜찮지만 취미활동이나 건강상의 이유로 불가능하다면 자녀들 눈치 보지 말고 거절하는 것이 좋다. 꼭 해야만 하는 일이란 없다. 무엇을 하든 그 기준은 타인의 시선이 아닌 자신의 행복이 되어야만 건강한 은퇴 라이프를 즐길 수 있다.

필요 없는 소유=지난 수년 간 쓰지 않은 물건을 정리하면 이후 청소에 드는 노동력을 최소화할 수 있을 뿐더러 물건의 위치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필요할 때 이를 찾느라 시간을 허비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무엇보다 소유를 줄였을 때 가장 큰 혜택은 줄어든 소유만큼 내면의 평화와 행복을 찾을 수 있다는 것이 이를 실천하고 있는 미니멀리스트들의 귀띔이다.

좋아하지 않는 사람=인생은 짧다. 더욱이 은퇴 후 여생을 좋아하지 않는 이들로 인한 스트레스와 싸우느라 낭비할 필요는 없다. 늘 불평불만을 늘어놓고 다른 사람의 이야기에는 관심 없고 오직 자신의 이야기만을 들어주고 위로 받기만을 바라는 이기적인 이들을 의무적으로 만나 에너지를 낭비하기에 남은 시간은 너무 짧기 때문이다. 따라서 은퇴 후엔 기쁨과 슬픔을 공유하되 서로 응원과 격려도 아끼지 않는, 만나면 마음이 따스해지는 이들과 교류하는 것이야말로 행복한 일상을 만드는 첫걸음이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사랑방 10대 아들과 대화하는 법…"아빠·엄마도 너랑 똑같아"
익명 05-02 198
익명 05-02 198
사랑방 소유를 줄여야 행복이 찾아온다
익명 04-26 183
익명 04-26 183
사랑방 생활 속 행복 습관…'좋은소식' 서로 나누기
익명 04-26 176
익명 04-26 176
사랑방 잠시 생각해 볼만한 그림들
익명 03-05 440
익명 03-05 440
사랑방 Try to Watch Without Crying....
익명 04-27 812
익명 04-27 812
유머 선술집 오빠에게 반했는데
익명 04-24 914
익명 04-24 914
사랑방 김정호 노래모음[7080노래듣기]
익명 04-22 1000
익명 04-22 1000
사랑방 16세 소년, 뇌성마비 동생 업고 111마일 걷기 대장정
익명 04-22 769
익명 04-22 769
사랑방 2500달러 주고 떠난 '의문의 남성' 화제
샌코 04-15 981
샌코 04-15 981
사랑방 김창옥의 소나기(2회) 강연 - 혼자 짊어지지 마라!
샌코 03-31 1086
샌코 03-31 1086
사랑방 여자와 대화하는 방법
익명 03-19 979
익명 03-19 979
사랑방 웃고 싶은 분들 한번 씩 읽어보세요~ㅋㅋㅋㅋ
익명 03-18 943
익명 03-18 943
사랑방 생각하게 하는 그림들 3
샌코 03-11 2302
샌코 03-11 2302
사랑방 생각하게 하는 그림들 2
샌코 03-11 2342
샌코 03-11 2342
사랑방 생각하게 하는 그림들 1
샌코 03-11 1498
샌코 03-11 1498
사랑방 “마지막으로 한 번만, 내 아기를 안아보게 해주세요.”
샌코 03-10 1012
샌코 03-10 1012
사랑방 자신을 살려준 할아버지 만나러 5000마일 헤엄쳐 돌아오는 펭귄
샌코 03-10 934
샌코 03-10 934
사랑방 유튜브 스타된 고교 선생님의 일침 '너는 특별하지 않아'
샌코 03-09 721
샌코 03-09 721
사랑방 국수 먹고 도망친 남자…할머니가 외친 말 '뭉클
샌코 02-29 980
샌코 02-29 980
사랑방 세바시 - 여기까지 잘 왔다. 김창옥 서울여대 기독교학과 겸임교수
샌코 02-25 1038
샌코 02-25 1038
사랑방 200만명에게 가난 탈출 길 찾아준 영웅
익명 02-22 968
익명 02-22 968
사랑방 아빠가 딸에게 해줘야 할 29가지
샌코 02-19 1239
샌코 02-19 1239
사랑방 세바시 : 상처와 열등감으로부터 자유로워지기 - 김창옥 교수
샌코 02-09 960
샌코 02-09 960
사랑방 새벽 네 시, 이 소녀는 처음 보는 사람의 트럭을 얻어탔다. 다음 날 아침 눈 앞에 믿을 수 없는 장면이.
샌코 01-28 1323
샌코 01-28 1323
사랑방 죄송합니다..차라리 징역 가겠습니다.
샌코 01-18 1483
샌코 01-18 1483
유머 '도저히 이해못할 LG전자 마케팅'에 대한 만화
샌코 01-15 1543
샌코 01-15 1543
사랑방 삼양라면 이야기
샌코 12-30 1314
샌코 12-30 1314
사랑방 테이블에 100달러를 두고간 할머니와 브라이언 앤더슨 이야기
샌코 12-01 2196
샌코 12-01 2196
사랑방 "아빠, 머리 멋있어!"…감동의 그라운드
샌코 10-15 1956
샌코 10-15 1956
사랑방 새끼 음식 구하기 위해 유리문 두드리는 라쿤 영상 화제
샌코 09-19 1649
샌코 09-19 1649
목록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